사용 환경 개요
  • PDF

사용 환경 개요

  • PDF

Classic/VPC 환경에서 이용 가능합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이용하기 전에 제공하는 사용 환경에 대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사용 환경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사용 환경이란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작업 기반을 일컫습니다.
사용 환경을 구성하는 요소에는 리전(Regoin), 존(Zone), 플랫폼(Platform)이 있으며 해당 환경에 따라 제공되는 서비스에 차이가 있습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이용하기 전에 원하는 서비스의 사용 환경을 반드시 확인해 주십시오.

리전(Region)의 종류와 특징

리전이란 효율적인 서비스를 위해 주요 거점에 구축한 하나 이상의 존의 집합을 뜻하며 서비스를 제공하는 서버의 지리적 위치로 구분합니다.
리전이 사용자와 가까울수록 서버 응답 속도가 빠르므로 사용자와 리전의 물리적 거리를 고려해 리전을 선택합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는 한국, 미국 서부, 홍콩, 싱가포르, 일본, 독일 리전이 있습니다.
ACG, Init-Script, Monitoring, Global DNS, Sub Account 등 공통 제공되는 서비스 외에 리전별로 제공하는 서비스가 다를 수 있으므로 사용 환경별로 제공되는 서비스를 확인한 후 이용 신청해 주십시오.

싱가포르, 일본, 미국, 독일을 제외한 글로벌 리전에서는 리전 리빌딩 완료 전까지 SSD Server, GPU Server, Auto Scaling, Object Storage, NAS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 Object Storage: API를 통해 공인 통신을 하는 서비스로 인터넷 회선 Latency 이슈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NAS: 글로벌 전용 회선을 통해 사설 통신을 이용하므로 전용 회선 Latency 이슈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내서버이미지와 스냅샷은 다른 리전으로 이동 및 복제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

  • 다른 리전으로 이동할 때에는 네이버 클라우드의 글로벌 전용 회선 네트워크를 이용합니다.
  • 다른 리전으로 이동할 때에는 안정적인 복제를 위해 기존 서버 이미지와 스냅샷을 삭제할 수 없습니다.


존(Zone)의 종류와 특징

존이란 국가 단위의 리전 내에 물리적으로 분리되어 존재하는 데이터센터 및 네트워크를 의미합니다.
각 존은 독립적으로 존재하기 때문에 특정 존에 장애가 발생하더라도 다른 존에 영향을 미치지 않습니다.
존은 하나의 리전 안에 하나의 존이 있는 단일존과 여러 존이 있는 멀티존이 있습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서는 한국과 싱가포르 리전에서 멀티존을 제공하고 있으며 그 외 글로벌 리전에서는 단일존을 제공합니다. 멀티존은 지속적으로 확장할 예정입니다.

리전
한국 KR-1, KR-2
미국 서부 USWN-1
홍콩 HK-1
싱가포르 SGN-1
일본 JPN-1
독일 DEN-1

서버 이중화 및 재해 복구 시스템

서비스 가용성 및 연속성을 위해 서버 이중화 및 재해 복구(Disater Recovery. DR) 시스템 구축을 할 수 있습니다.

서버 이중화 권고

High Availability(HA)는 메모리, CPU, 전원 공급 등 물리 서버의 장애에 대비하기 위해 제공하는 서비스입니다.

HA는 하드웨어에서 발생한 장애가 Virtual Machine(VM) 서버로 확대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서비스로 호스트 서버에 장애가 발생하면 자동으로 호스트 서버 안에 있는 VM 서버를 안정된 다른 호스트 서버로 옮기는 Live Migration을 지원합니다. 단, Live Migration을 진행할 수 없는 오류가 발생하면 VM 서버가 재시작(reboot) 됩니다.
VM 서버 1대로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면 VM 서버 재시작으로 발생할 수 있는 장애 발생 빈도를 줄이기 위해 VM 서버 또한 이중화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재해 복구(DR) 시스템 구축

재해 복구(Disaster Recovery. DR) 시스템은 각종 재해 및 위험요소에 의해 서버가 중단됐을 때 이를 빠른 시간 안에 정상적인 운영 상태로 회복시켜주는 구성을 의미합니다.
DR은 서로 다른 존을 각각 메인존과 DR존으로 구분해 메인존에 있는 데이터를 DR존에 정기적으로 백업하여 자연 재해 및 전산사고 발생으로 메인존에서 서비스가 어려워질 경우 DR존에서 데이터를 안전하게 복구해 서비스를 연속적으로 제공하는 방식입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한국 리전은 멀티존으로 물리적으로 분리된 서버가 상호보완의 관계로 메인존과 DR존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습니다.
재해 상황에서도 중단 없이 서비스를 운영하기 위해 DR 시스템 구축을 권장합니다.

DR 시스템은 멀티존이 지원되는 리전에서만 구축할 수 있습니다.

플랫폼(Platform)의 종류와 특징

플랫폼이란 제공하는 서비스별로 영향 범위가 다른 환경을 구분하는 요소를 뜻합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서는 VPC 환경과 Classic 환경을 제공하고 있으며 각 환경은 독립 운용되어 제공하는 서비스에 약간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Classic 환경의 Compute 서비스를 VPC 환경에서 사용할 수 없으며 VPC 환경의 Compute 서비스를 Classic 환경에서 사용할 수도 없습니다.
또한 Classic 환경의 Networking 서비스(Load Balancer, IPSec VPN 등)를 VPC 환경에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단, 공인 IP 통신을 통해 환경 간의 데이터 전송 및 연동은 가능합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이용하기 전에 원하는 서비스의 사용 환경을 반드시 확인해 주십시오.


VPC와 Classic 비교

Classic VPC
- Shared Network상에 자원 구축
- ACG(Access Control Group)에 의해 Tenant간 접근 통제
- CSP가 할당하는 사설 IP를 기반으로 워크로드 구축
-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고객 전용 사설 네트워크인 Virtual Private Cloud(VPC) 제공
- 사용자가 직접 네트워크 설계 및 사설 IP할당
- 각 VPC는 논리적으로 완벽하게 분리되어 있음
- 기존 고객 데이터센터 네트워크와 유사하게 구현 가능
- 고객 계정마다 리전당 최대 3개까지 생성 가능
IaaS를 제외한 management / AI / Security 등의 서비스는 플랫폼 종류와 관계 없이 사용 가능

이 문서가 도움이 되었습니까?